“드디어 프랑스에서 터졌다.” 블랙핑크 제니❤뷔, 이들의 핑크빛 소식이 전해지자 모두가 축하 박수를 전했다.

작년부터 열애설이 끊이지 않았던 방탄소년단 뷔와 블랙핑크 제니의 핑크빛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팬들 사이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이들의 핑크빛 소식은…

블랙핑크의 제니가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뷔와 데이트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지난 12일에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몇 주 전”이라는 글과 함께 프랑스 파리에서 찍은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습니다.

공개된 사진에서 제니는 스태프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담았습니다. 특히, 주름 장식이 있는 흰색 벙거지 모자를 착용하고, 아이보리색 니트와 인디고 데님진을 입은 사진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이 사진의 패션은 제니가 뷔와 프랑스 현지에서 데이트한 당시 입었던 옷과 같은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5월 18일에는 트위터 등 소셜 미디어에 제니와 뷔로 추정되는 남녀가 파리의 세느강변에서 손을 잡고 걷는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이들은 모자만 착용하고 마스크를 하지 않고 얼굴을 드러냈습니다.

“몇 주 전”이라고 언급한 시점이 뷔와 제니가 파리에서의 데이트를 인증한 것으로 여겨집니다. 당시 뷔와 제니는 5월에 개최된 프랑스 칸 영화제 일정을 위해 프랑스를 각각 방문했습니다. 그러나 열애설은 공식적으로 인정되지 않고, 묵묵부답으로 대응하고 있습니다.

현재 제니가 올린 게시물에는 방탄소년단 팬과 블랙핑크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해당 게시물은 13일 오후 4시 30분 기준으로 좋아요 630만개와 댓글 27만 2000개를 기록하였습니다. 일부 극성 팬들은 열애설이 불거진 제니와 상대 아티스트에 대해 악성 댓글을 남기며 비방하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이에 제니의 팬들은 “제니를 존중해달라”는 내용의 댓글로 제니의 행동을 지지했습니다. 한편, 제니는 블랙핑크의 월드투어 일정을 위해 13일 오전에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프랑스로 출국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