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승연애 또?” 배우 류준열, 그가 유명 배우 K씨와 핑크빛 소식에 모두가 주목했다.

배우 류준열이 그녀와의 첫 만남을 회상하며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김태리는 영화 ‘리틀 포레스트’를 통해 류준열과 처음 만났다고 언급했으며, 그때 친해지려고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류준열의 말들이 모두 거짓말 같아서 그에 대해 궁금했다고도 전했습니다. 그리고 자신이 그의 가면을 벗겨내겠다고 생각했다고도 말했습니다.

류준열은 처음에는 김태리가 자신에게 여러 가지 질문을 하며 친해지려고 했고, 데뷔 시기가 비슷해서 궁금한 것도 비슷하고 실수도 비슷해서 많은 대화를 나눴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이후에는 두 사람의 타입이 달라져서 처음에는 불쾌했다고 언급했습니다. 김태리가 예를 들어 “오빠, 이렇게 할 때 떨리지 않아?”라고 물어볼 때, 자신은 “그냥 그렇게 하면 되는 거 아니야?”라고 답했다고 회상했습니다.

지금 뜨고 있는 기사(+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