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러지 마세요.” 신동엽, ‘대선배’ 최양락에게 충격적인 발언이 공개되자 모두가 귀를 의심했다.

13일 MBN의 프로그램 ‘깐죽포차’에서는 최양락이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에 참석하게 됩니다.

최양락은 대통령 표창을 받는 자리에서 인정받게 되는데요.

이 상황에서 이상준은 최양락에게 ‘깐죽포차’ 전단지를 직접 사인한 후 홍보하는 미션을 제안하고, 유지애는 신동엽의 참여를 요청하고, 추성훈은 수상자들과 함께 홍보 영상을 촬영하는 미션을 추가합니다.

최양락은 전단지를 돌리며 홍보하던 중에 신동엽을 만나게 되고, 최양락은 신동엽에게 전단지를 건네며 뜬금없는 역정을 겪게 됩니다.

한편, 최양락이 없는 사이 일일 사장이 된 이상준은 직원들과 함께 놀 계획을 세우게 됩니다. 이상준은 ‘일한 만큼 놀자’라는 철학을 실천하기 위해 ‘무동력 썰매 루지 체험장’을 방문하게 됩니다.

▼지금 뜨고 있는 기사(+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