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고백합니다.” 아이유, 그녀의 깜짝 발표에 모두가 주목했다.

아이유와 박보검이 넷플릭스를 통해 드라마 ‘폭싹 속았수다’를 공개한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이 작품은 제주에서 태어난 애순이와 관식이의 모험 가득한 일생을 다루는 작품으로, 아이유와 박보검이 주연을 맡았습니다. 이 드라마는 ‘미생’, ‘시그널’, ‘나의 아저씨’의 김원석 PD와 ‘동백꽃 필 무렵’의 임상춘 작가의 만남으로도 화제를 모으고 있는 것 같습니다.

넷플릭스에 따르면, 아이유가 맡은 애순은 제주에서 태어나고 자란 인물로, 주어진 운명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려낸다고 합니다. 반면 박보검은 말보다 행동으로 표현하는, 단단한 무쇠 같은 관식 역할을 연기한다고 합니다. 관식은 성실함을 무기로 어릴 때부터 애순을 좋아하면서도 묵묵하게 일편단심으로 지내는 인물로 묘사된다고 하네요. 기대되는 드라마입니다.

▼지금 뜨고 있는 기사(+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