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xx 감동이다.” ‘도경완❤’장윤정, 그녀가 결혼 11년 만에 깜짝 소식을 전했는데…

장윤정은 아들과 딸의 생일 파티에 감동했습니다.

도경완의 아이들은 엄마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파티를 준비했습니다.

남매는 열심히 소고기와 미역을 볶고 끓여서 준비했고, 손 편지까지 직접 써서 준비했습니다. 장윤정은 케이크에 촛불을 끄고 미역국을 맛보면서 맛있다고 감탄했으며, 자녀가 쓴 손 편지에 감동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자녀들이 장윤정에게 꼭 맞는 반지를 선물했습니다. 장윤정은 반지를 보며 감동했고, 아들은 반지를 세일해서 20만 원에 샀다고 말해 장윤정을 웃게 했습니다.

지금 뜨고 있는 기사(+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