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송합니다.” ‘이상순❤’이효리, 그녀의 충격 발언이 전해지자 모두가 주목했다.

이효리는 2017년과 2018년에 방영된 JTBC ‘효리네 민박’이 진실이 아닌 가짜였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이효리는 KBS 2TV ‘이효리의 레드카펫’에 출연한 가수 김범수, 밴드 웨이브 투 어스, 그룹 슈퍼주니어 겸 가수 규현, 배우 김고은과 함께 이야기했습니다.

이효리는 밴드 분들이 항상 걸그룹에 관심을 갖는다고 말했으며, 자신과 남편의 조합이 그 결정체가 아니었을까 생각한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나 이효리는 안 돼야 한다며 자신에게 잘 챙겨줄 수 있는 사람을 만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서 그녀는 ‘효리네 민박’이 가짜였다고 고백하며 그때그때 최선을 다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효리의 레드카펫’은 음악과 이야기를 담은 토크쇼로, 한 주의 시작과 끝이 공존하는 금요일 밤에 방송됩니다.

▼지금 뜨고 있는 기사(+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