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번 xx까지한 여친구…” 탁재훈, 16년 전 xx까지한 여친구의 정체에 모두가 주목했다.

탁재훈이 방송에서 자신과 예지원의 여사친과의 키스신에 대해 이야기했다는 소식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번에는 탁재훈과 배우 임원희의 절친 예지원이 출연했는데요. 탁재훈은 예지원에 대해 여자친구 같은 사이라고 밝히며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또한 임원희도 예지원과의 친분을 주장하며 함께 멜로 영화에서 호흡을 맞췄다고 언급했습니다.

탁재훈은 이어서 예지원과의 키스신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그는 “합 맞추느라 이래저래 회의하고 죽는 줄 알았다”며 예지원과 3번 이상의 키스신 촬영을 한 것을 밝혔습니다. 이 키스신은 2008년 16년 전에 촬영되었으며, 특히 42초에 이르는 엔딩 키스신으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고 합니다. 탁재훈은 이에 대해 “키스신을 하며 더 친해졌다”고 말했습니다.

지금 뜨고 있는 기사(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