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나 xx 하면 피가 나?” 주진모❤민혜연 부부, 최근 근황이 공개되자 모든 이가 깜짝 놀랐다.

배우 주진모❤민혜연 부부가 커뮤니티 사이트에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 된 사진을 본 네티진들은 모두 놀랐고 다른 커뮤니티까지 퍼져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들이 공개한 사진은…

15일에는 ‘박혜연 의사’의 유튜브 채널 ‘박혜연 의사의’에 “의사의 피부 시술 루틴, 주기적으로 하는 시술들”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시되었습니다.

박혜연 의사는 “오늘은 자가 시술 날입니다. 목 필러 등 저는 정기적으로 꾸준히 받는 시술들을 받을 예정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계속해서 “시술의 주기가 중요하고, 제 피부 상태에 맞는 것을 선택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그래서 저는 제 얼굴에 하는 모든 시술들을 경솔하게 보여드릴 수 없습니다. 제 상태에 따라 주기적으로 하는 시술들을 브이로그로 보여드릴 계획입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메이크업을 제거하고 다시 카메라 앞에 선 박혜연 의사는 마취를 받고 시술을 진행했습니다. 그녀는 목에 필러를 직접 주입했습니다. 필러를 조심스럽게 주입하며 박혜연 의사는 “주름의 상태가 너무 심하지 않아 이 정도면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이어 피부 시술을 진행하며 “많은 사람들이 시술 중에 피가 나와서 놀라지만, 출혈은 정상적인 과정입니다. 마취를 사용하더라도 바늘이 진피를 꿰뚫기 때문에 피가 나오는 것은 피할 수 없습니다. 통증과 출혈은 다른 문제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20대 때 심한 피부염에 시달린 박혜연 의사는 “지루성 피부염으로 인해 혈관이 더 발달되어 있어 다른 환자들보다 조금 더 출혈이 잘 나는 경향이 있습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모든 시술을 마친 후에는 피부를 진정시키기 위한 관리도 잊지 않았습니다. 게다가 박혜연 의사는 스캘핑과 헤어 케어를 포함한 탁월한 자가 관리를 보여주며 주목을 받았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