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x 땐 얼굴도 안 보더니 이번 xx 땐 …” 오상진❤김소영, 김소영의 충격적인 발언이 이어지자 모두가 경악했다.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상진❤김소영 부부가 예능프로그램에 출현했다. 김소영은 작심한듯 방송을 통해 충격적인 발언이 공개되자 온라인 커뮤티니 사이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그녀가 발언한 내용은….

18일 오후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둘째를 임신 중인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소영이 남편인 오상진을 향한 서러움을 토로합니다. 김소영과 오상진 부부는 첫째인 수아 출산 이후 5년 만에 둘째를 임신한 모습을 방송에서 공개합니다.

이날 김소영은 임신 15주 차를 맞아 오상진과 함께 산부인과를 찾습니다. 초음파 화면에서 아이의 성별을 확인하며 두 사람은 설전을 벌이며 눈을 뗄 수 없게 됩니다. 오상진은 의사와의 상담 중 불혹을 넘은 나이에 성공한 자연임신에 대해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의사의 칭찬을 받습니다. 김소영은 이에 대해 서운한 마음을 토로하며 오상진에게 과거에도 같은 상황이 있었음을 언급합니다.

김소영은 자신의 분노를 표현하는 데에 어려움을 겪는 오상진에 대한 서운함을 느끼고 있습니다. 이에 김소영은 오상진에게 “수아 때도 그랬는데 기억 안 나?”라며 불만을 토로합니다. 김소영은 첫 번째 출산 때 오상진이 아이를 보지 않았다는 사실을 회상하며 폭탄 발언을 합니다.

오상진은 김소영의 분노에 대해 호르몬 변화 때문이라고 변명하지만, ‘동상이몽 2’ MC들은 오상진을 위로하며 고생했다는 말을 전합니다. 한편, 오상진은 자신의 표현력을 보여주기 위해 친구인 댄스 스포츠 선수인 박지우와 류지원 부부에게 도움을 청합니다. 이는 김소영이 과거에 댄스를 배우고 싶다는 이야기를 한 것을 기억하고 깜짝 이벤트를 준비한 것입니다.

김소영은 오상진의 세심함에 감동하며 오상진이 자신을 위해 준비한 ‘엄친아’ 이미지와 과감한 노출 의상에 대해 놀라워합니다. 오상진은 스킨십을 선보이며 스튜디오를 열광시킵니다. 이를 통해 김소영은 오상진의 애정과 노력에 대한 감사와 사랑을 표현합니다.